Home    /   Login    /   Logout
818.624.2190
한국교계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06/12/21
개역개정 성경 2035년까지 재개정 추진
대한성서공회는 개역개정판 성경 재개정 작업을 2035년까지 추진하기로 했다.

 

대한성서공회가 개역개정 성경을 변화된 시대 상황을 반영해 새롭게 개정하는 작업에 나서기로 했다.

 

한국교회 전통을 살리면서도 성경 원문의 뜻을 보다 분명하게 전달할 수 있도록 여러 성서 전문가들의 지혜를 모아 오는 2035년까지 개정 작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대한성서공회는 최근 이사회에서 개역개정 성경 재개정을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시대 변화로 사회에서 사용하는 언어가 달라졌고, 성서학 발전으로 성경원문에 대한 이해가 깊어진 점을 반영하기 위해서다.

 

호재민 대한성서공회 총무는 “한국교회는 각 시대 독자들에게 성경을 보다 더 쉽게 전달하기 위해서 1938년과 1961년, 1998년 크게 3차례 개정을 하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성서학의 연구결과와 또 언어가 변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내용들을 반영해서 성경을 개정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1887년 최초의 한글 신약전서인 ‘예수셩교젼서’를 비롯해 선교사들을 중심으로 낱권으로 번역되던 성경은 국내에서 조직된 성경번역자회가 신구약 번역을 완료하고 1911년 셩경젼서를 펴냄으로써 통일된 성경의 모습을 갖추게 된다.

 

한국교회는 셩경젼서가 출판되던 해 9월 개역자회를 조직해 번역된 성경을 우리식 표현으로 새롭게 개정하는 개역 작업을 시작해 27년만인 1938년에 ‘셩경개역’을 펴냈다.

 

한국교회는 이후 ‘한글맞춤법통일안’에 따라 성경 표기를 고치고 일부 번역을 수정하는 작업을 거쳐 33년 뒤인 1961년에 개역한글판 성경을 완성해 사용했다.

 

그리고 37년 뒤인 1998년에 개역한글판을 보완해 개역개정 성경을 출판해 현재까지 사용하고 있다.

 

대략 한 세대에 해당하는 30년 주기로 성경 개정 작업이 진행돼 온 것이다.

 

대한성서공회는 개역개정 성경을 펴낼 당시 원고작업과 감수 작업에 15년이 걸렸던 점을 고려할 때 개역개정 성경이 만들어진지 23년이 지난 지금 재개정 작업을 시작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개역개정 성경 재개정 작업은 오는 2035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대한성서공회는 개역개정 재개정 작업은 최신 원문 편집본을 대본으로 삼아 우리말 어법에 맞도록 진행하되 한국교회에 자리잡은 교회 용어와 독특한 경전체는 최대한 살리는 방식으로 전개될 것이라고 밝혔다.

 

 

 
List   

크리스천 위클리
후원교회/기관
The Christian Weekly
621 S. VIRGIL AVE. #260
LOS ANGELES, CA 90005
TEL. 818.624.2190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2020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