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Login    /   Logout
818.624.2190
미주교계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05/06/23
“시대의 타락과 영적위기 극복위해 집중하여 기도하자”
2023년 국가기도의 날 남가주 기도회 열려
이날 기도회를 이끈 목회자들과 주최 및 주관처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CA> 2023년 국가기도의 날(National Day of Prayer) 남가주 지역 기도회가 지난 5월 4일 오후 7시 나성순복음교회서 열렸다.



구봉주 목사(감사한인교회)의 개회기도 후에 환영인사에 나선 송정명 목사(미주성시화운동본부 공동대표)는 “오늘 마음을 열고 우리의 마음을 하나로 묶어 기도함으로 성령의 역사, 미국이 다시 살아나는 역사가 일어나게 하자”고 말했다.

 

이날 사도행전 12:5절의 말씀을 본문으로 ‘교회의 기도를 응답하시는 하나님’이란 제목으로 설교에 나선 진유철 미주성시화운동 본부 공동대표는 “오늘날 은행이 파산하고 금융위기가 도래함으로 사회가 불안해 하고 있다. 총기, 낙태, 동성애 잇슈에서 보듯이 미국사회 전반이 타락하고 있다. 미국의 탈기독교, 비기독교화가 가속화되고 있다. 초대기독교도 마찬가지였다. 위기가 있었다. 그때나 지금이나 상황이 좋으냐, 환난이 있느냐가 문제가 아니다. 믿음이 있느냐, 없느냐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진 목사는 “위기 앞에서 초대교회가 기도할 때 문제보다 크신 하나님의 역사가 일어났고 위기 앞에서 인간적인 방법을 찾지 않고 하나님께 집중하여 기도했다. 오늘 우리도 이 시대의 영적 위기 앞에 하나님 앞에 집중하여 기도하자”고 말했다.



이날 기도회는 회개운동과 회복을 위하여 강태광 목사(월드 쉐어 대표)가 기도를 인도하고 이어서 안현숙 목사(CBS 중보기도팀장), 김보라 목사(순 무브먼트), 김은목 목사(평화교회)가 한인교회, 미국과 개인의 회개를 위해 기도했다.

 

또 미국과 한국의 지도자들을 위한 기도는 이종용 목사(코너스톤교회)가 인도한 후 미국의 대통령과 입법, 사법, 그리고 군 지도자들을 위해 심상은 목사(OC교협회장), 캘리포니아 주지사와 의회를 위해서 김영구 목사(세계기도일 미서부지부), 한국을 위하여 허준 장로(나성순복음교회)가 각각 기도했다.

 

또 박성규 목사(주님세운교회)가 미국의 청교도 신앙회복과 부흥을 위해 기도한후 김시온 목사(옹기장이교회), 오윤태 목사(순 무브먼트), 양경선 목사(샘물교회) 등이 기도했다.

 

마지막으로 미국의 당면한 현안을 위해 민경엽 목사(나침반교회)가 기도한 후 샘신 목사(샘 커뮤니티), 정우성 목사(남가주광림교회), 김재권 장로(미주 성시화 이사장)등이 기도했다.

 

올해 국가 기도의 날은 청교도신앙회복운동, JAMA, Soon Movement, 세기모(미주서부지부), KACC, 월드쉐어USA가 공동 주최하고 미주성시화운동본부, 나성순복음교회가 주관해서 열렸다.

 



위에서부터 이날 기도대회 환영사를 하는 송정명 목사, 설교하는 진유철 목사
기도회를 이끄는 강태광, 이종용, 박성규, 민경엽 목사 



List   
크리스천 위클리
후원교회/기관
The Christian Weekly
9925 Bothwell Rd.
Northridge, CA 91324
TEL. 818.624.2190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2023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