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Login    /   Logout
818.624.2190
인터뷰
  • Posted by 크리스천 위클리 02/01/19
‘메가 LED 테크놀로지’ 사장 데이빗 박 집사
미국 LED 시장서 주목받는 자랑스런 한인 2세 기업
데이빗 박 집사

미국 주류사회에서 LED 패널 광고시장을 활발하게 개척해 가고 있는 한인 2세 기업인 데이빗 박 사장은 광고 시장에서 이제는 LED가 주류로 굳어지고 있는 추세라고 말했다.

에너지 효율과 친환경 정책이 강조되면서 LED기술이 전통적인 조명산업의 대세로 자리 잡게 된 2010년 이후 미국의 LED디스플레이 시장규모는 2013년 48억 달러였으나 연평균 15%씩 성장, 오는 2020년에는 200억 달러를 훨씬 넘어설 것이라고 그는 예상하고 있다.

LED 패널은 현재 실내 뿐 만 아니라 옥외간판으로도 크게 각광받고 있는데 박 사장이 경영하고 있는 ‘메가LED테크놀로지’는 타주에서 더 많이 알려진 기업으로서 루이지애나, 콜로라도, 플로리다 등 전국에서 이미 6만여 고객을 갖고 있는 중견기업으로 성장한 상태다.

“세계에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보는 시계가 영국의 빅벤이고요, 둘째는 플로리다 있는 나사(NASA) 카운트다운 시계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 나사의 카운트다운 시계와 발사 생중계 영상이 바로 우리의 작품입니다.”

이 메가 LED 테크놀로지는 2006년 현 박 사장의 부친인 고 박영준 사장에 의해 설립된 회사다. 부친은 광운공대를 나와 한국에서 게임기 사업 등으로 크게 성공하여 관련업계에선 널리 알려진 인물. 미국에 이민 온 후엔 동전을 넣는 형식의 노래방 기계를 보급하여 성공을 거두기도 했던 박 사장은 12년 전 디지털 싸인 사업, 메가LED를 시작했다.

미 전역의 호텔, 지방정부, 병원, 쇼핑몰 등을 대상으로 주류시장 공략에 나서 성공을 이루어 가던 부친이 어느 날 갑자기 불의의 사고로 별세하기 전 아버지 밑에서 3년여 동안 경영수업을 받고 있던 현 데이빗 사장이 회사를 승계하게 된 것이다. 미 육군 장교로 제대하고 3년 동안 아버지 밑에서 경영 및 실무를 익힌 것을 큰 무기로 삼아 야심차게 2세 경영의 성공적인 롤 모델을 펼쳐가고 있는 중이다.

금년 35세의 박 사장은 40여명의 직원들과 함께 신선한 아이디어와 패기를 갖고 시장을 넓혀가면서 다양한 LED 뿐만 아니라 공연을 위한 렌탈 사업, 일반 옥외 간판 등의 사업까지 확대해 가고 있다.

아날로그 스타일의 전광판은 어두운 실내나 야간 무대에서는 큰 문제가 없지만 밝은 대낮이나 환한 예배당에서는 그 효과가 감소될 수밖에 없다.

그러나 LED전광판은 아무리 밝은 대낮에도, 그리고 밟은 실내에서도 그 선명도가 떨어지지 않기 때문에 행사나 예배의 몰입도를 높여주기 마련이다.

그래서 대형한인교회들도 큰 돈을 들여 LED 패널로 바꾸고 있는 중이다. 메가 LED는 이미 은혜한인교회 예배당, 선교관 그리고 로비에 LED 대형 화면을 공사 중에 있고 곧 나성영락교회 본당에도 설치할 계획으로 있다.

특히 타주에서 들어오는 주문가운데 눈에 띄게 많은 것이 교회당의 옥외간판. 24시간 낮과 밤에 상관없이 교회이름, 예배시간, 그리고 다양한 영상을 디스플레이 할 수 있으니 LED 이상의 더 좋은 옥외간판은 없는 셈이다.

밸리에 있는 에브리데이 교회에 출석하고 있는 박 사장은 그 교회 청년부에서 박솔미 씨를 만나 결혼하여 현재 세 명의 자녀를 두고 있고 지금도 부인 박 씨는 교회예배에서 키보드를 반주하는 등 교회활동에도 헌신적이다.

“대개 교회에서 LED 디스플레이를 설치할 경우 크기에 따라 많이 다르겠지만 중형 교회당의 경우 약 5만 달러에서 큰 예배당은 10만 달러까지 소요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저희는 쉽게 가격을 말씀해 드리기 전에 우선 쇼룸에 오셔서 모든 장비와 기능을 살펴보시고 결정하라고

권면합니다. 옥외간판이나 공연 렌탈도 마찬가지입니다. 우리는 오셔서 보시라고 합니다. 그래야 현실적인 가격이 나오니까요.”

시타델 아웃렛 근처의 코머스 시에 위치한 메가LED테크놀로지는 현재 미국 LED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체로서 특별히 한인교회를 위한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타주위주의 주류시장 공략에 힘쓰는 한편 상업용 실내외 간판과 교회당 및 교회당 주변의 옥외간판 등이 필요한 한인 고객들에게도 성심 성의껏 고객으로 모시겠다고 다짐하고 있다.

회사는 주소는 6500 Flotilla St. Commerce, CA 90040이며 문의전화는 (213)479-2345.     

넓은 작업장 한곳에서 모든 작업이 이루어진다
타주에서 주문받은 한 교회의 옥외싸인판이 제작중이다
코머스에 있는 본사 쇼룸
메가 LED사가 세운 NASA의 카운트다운 시계과 발사영상 디스플레이
LED 싸인 뿐만 아니라 일반 옥외간판도 제작한다
List   

크리스천 위클리
후원교회/기관
The Christian Weekly
621 S. VIRGIL AVE. #260
LOS ANGELES, CA 90005
TEL. 818.624.2190
Email. cweeklyusa@gmail.com
COPYRIGHT © 2015-2020 THE CHRISTIAN WEEKLY All RIGHTS RESERVED